증도2019-07-29T14:23:18+00:00

증도

> 아트 프로젝트 > 증도

증도는 2007년 아시아 최초 슬로시티로 지정된 곳으로, 느리게 둘러보는 ‘힐링의 섬‘으로 연간 80만 명의 관광객이 찾고 있는 명소입니다. 또한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, 갯벌도립공원, 국가습지보호지역, 람사르 습지, 별이 쏟아지는 섬, 금연의 섬 등 다양한 타이틀로도 유명한 신안의 보물섬입니다. 자연과 문화가 공존하는 증도에서 예술이 또 하나의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.